언론보도

지역의 지속가능성을 이끄는 RCE도시, 통영RCE세자트라숲에 모여(23.3, 통영신문 외 8건)

  • 2023-03-17
  • Hit : 156

18b249f103144234cd6dd0a7f290f21c_1621942423_1609.jpg언론보도 

 
 
46f60df85ac0c6a19d4e1f70788ead2b_1622095423_9545.jpg

3월 15일, 통영RCE 국내 최초 RCE 협의회의 주최

통영시지속가능발전교육재단(이사장 박은경, 이하 통영RCE)은 지난 3월 15일 첫 국내RCE협의회의를 통영RCE세자트라숲에서 개최했다. 

최초로 진행된 제1차 국내RCE협의회의는 일본에 위치한 유엔대학 고등학술연구원(이하 UNU-IAS)의 야마구치 유메 시노부 원장의 통영RCE세자트라숲 방문을 기하여 국내 RCE도시의 네트워크 구축 및 지역별 도전과제와 기회를 파악하고, 지역별 RCE사례를 통해 지속가능발전교육도시를 이끄는 RCE들의 공동 프로젝트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고자 기획되었다. 

35556dbefae995b1d4aacde6af2a8651_1679046349_3352.jpg

이번 협의회의는 통영RCE의 박은경 이사장,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한경구 총장을 대신하여 김귀배 본부장, UN-IAS 야마구치 유메 시노부 원장과 혁신교육 책임자인 박종휘 박사, 국내 6개 RCE 도시가 참석했다. UNU-IAS는 전 세계 RCE도시를 주관하며 지속가능발전교육(ESD)을 담당하는 국제기구이다.  

본 행사는 박은경 이사장의 인사말에 이어 유네스코 한국위원회 한경구 총장의 온라인 축사, UNU-IAS의 야마구치 유메 시노부 원장의 축사로 열었다. 
유엔대학 고등학술연구원 야마구치 원장은 “RCE는 지속가능한 사회와 미래를 실현하기 위한 매우 효과적인 매커니즘으로, 사람이 모여 하나의 커뮤니티를 형성하고, 그 커뮤니티가 곧 사회가 되어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가는 것을 지향합니다. 지난해 겨울, 유엔대학의 지속가능발전교육 전문가회의에서 국가별 RCE회의에 대한 아이디어가 제안되었고, 이후 3월, 한국에서 이 회의가 빠르게 준비되어 개최되는 것을 보며 한국 RCE들의 열정에 감동받았습니다. 이번 회의를 통해 한국 RCE들이 만나 의견을 나누고 지역과 세상을 변화시킬 시너지가 무척 기대됩니다.”라고 말했다.

UNU-IAS의 혁신교육 책임자 박종휘 박사는 기조연설에서 “유네스코에서 발표한 ESD for 2030에는 5가지 변화 목표가 있습니다. RCE는 이중, 지역사회 수준의 실천에 있어 선구자적 존재입니다. RCE가 없었다면 지역사회의 사례들을 알기 쉽지 않았을 것입니다. UNU-IAS는 전 세계 RCE들이 지역사회에서 지속가능한 변화를 만들기 위해 어떤 노력을 하고 있는지 알고, 그것을 홍보하고 RCE들간의 협력 및 협업을 촉구하는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라며 지역사회로의 지속가능성 확산에서 RCE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지역별 사례공유에서 ▲통영RCE는 환경·지속가능발전교육 확산을 위해 지역거점센터로서 ESD강사를 양성하고, 현장체험학습, 청소년 문제해결 프로젝트 브릿지투더월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환경·지속가능발전교육 도시선언 및 통영시, 통영시의회, 통영시교육지원청, 시민사회단체와의 MOU, 통영RCE학교교육위원회, 통영RCE시민교육위원회를 통해 지역사회 변화를 촉진 사례를 발표했으며 ▲인제RCE는 지역혁신리더 양성교육, 인제군 야생동물생태학교 등 조화로운 삶을 위한 주민교육과 하천모니터링, 토종씨앗 전수조사, 항일독립운동가 조사 등 조사실천사업, 마을교육협의체, 인제군 대중교통혁신위원회 운영 등 협력 및 실무지원 프로그램을 공유하였고, ▲창원RCE는 캄보디아 창원국제교육협력센터 운영을 통한 희망의 물품 기증 사업, 희망봉사단 파견 지원사업을  ▲도봉RCE는 도봉ESD 운영체제를 구성하여 ESD전문강사 양성, 청소년 프로젝트, 대학생 교류프로그램, ESD 실천연구회 운영 등을 비롯하여 고등교육 수준의 ESD 과정을 도봉구-유네스코한국위원회-한국외대 MOU를 체결하여 지속가능발전교육 공동 인증 학점제 프로그램을 ▲광명RCE은 평생학습도시로서의 지속가능성 확산모델 구축 및 기후에너지센터, 도시재생지원센터, 마을자치센터 등 중간지원조직으로서의 역할, 경기도교육청과 연계한 혁신교육지구 운영 사례를 발표했다.

35556dbefae995b1d4aacde6af2a8651_1679046383_2481.jpg

발표 후 이어진 공동협력방안 논의 세션에서는 RCE 운영에 도전과제, 지속가능발전교육 확산을 위한 아이디어에 관한 활발한 토론이 이루어졌다. ▲지속가능발전의 범위가 포괄적이다 보니 다양한 부서에서 업무들이 혼재 되어 진행되고 있는 점, ▲전문 인력 양성, ▲고등교육과 평생교육 등 학교교육뿐만 아니라 다양한 분야에서의 지속가능발전교육 도입에 대한 도전 과제들이 나왔으며, ▲RCE 도시 간 우수사례 공유 및 네트워크 강화를 위한 정기적인 국내회의 및 워크숍, ▲교육과제 연계, ▲사례집 발간 등이 지속가능발전교육 확산을 위한 방안들로 제시되었다.

35556dbefae995b1d4aacde6af2a8651_1679046398_8443.jpg

제1차 국내RCE협의회의 후, UNU-IAS 야마구치 유메 시노부 원장과 박종휘 박사는 ESD 형식교육의 우수사례로 손꼽히는 통영 동원고등학교를 방문하여 학교 내 유네스코 주간 운영을 통한 지속가능성 캠페인 사례를 보고, 교내 RCE동아리(회장 최재림)의‘화성이주로켓’프로그램을 체험했다. 학생 주도로 이루어지고 있는 지속가능발전교육의 교육현장을 돌아보면서 지속가능성 확산을 위해 길라잡이 역할을 하고 있는 학생들에게 찬사를 보냈다. 또한, 통영시 천영기시장 면담을 통해 통영시 내 지속가능발전교육의 현황과 나아가 바를 나누는 자리를 가졌다.

35556dbefae995b1d4aacde6af2a8651_1679046372_1841.jpg

RCE는 Regional Centre for Experties on Education for Sustainable Devlelopment의 줄임말로, 지속가능발전교육 확산을 위한 지역거점센터를 의미한다. 유엔대학 고등학술연구원(UNU-IAS)에서 지정을 담당하고 있으며 전 세계 179개, 국내 7개 도시(인천광역시, 울주군, 인제군, 창원특례시, 서울 도봉구, 광명시)가 지정되었다. 특히, 통영은 2005년 전 세계 8번째, 국내 최초 RCE도시로 선정된 바 있다.  

35556dbefae995b1d4aacde6af2a8651_1679046433_0834.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