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자트라숲 이야기

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 [통영을 그리는 바다화가] 전시회 개최

  • 2021-09-25
  • Hit : 515

 

바다화가들이 직접 준비한 작은 전시회   

통영을 그리는 바다화가 

 Writer_이재민 선임PD     Posted_September. 25, 2021

 

3cc5287e492dc94116d176b787dd5649_1589605541_4331.jpg

 

 통영의 미술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제9기 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가 대단원의 막을 내렸습니다. 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6개월 동안 꾸준히 달려왔는데요. 아카데미의 기록과 수료식, 전시회 현장을 소개 드립니다. 

 


8cb750b1116cf228745ebcf8f236f55e_1590625458_7774.jpg제9기 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의 기록 


 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는 올해 4월 17일 봄을 맞이한 세자트라숲에서 콘테스트를 진행했습니다. 총 42명이 참여한 콘테스트는 '꿈꾸는 바다를'주제로 진행했으며, 심사를 거쳐 25명의 수강생을 선발했습니다. 선발된 수강생 친구들을 대상으로 4월 24일 첫 수업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습니다. 지속가능발전이 무엇인지, 지속가능발전과 예술은 어떤 관련성이 있는지에 대한 이야기와, 센터에서 지켜야 할 규칙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3824_1415.JPG  이후, 전영근 관장의 유화 수업을 시작으로, 6월에는 전영근 관장의 작업실, 박경리기념관, 전혁림 미술관을 방문하여 숨겨진 이야기를 들어보는 문화탐방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후에는 엄미란 작가의 드로잉 수업, 이보현 작가의 한국화 수업, 신진희 작가의 공예수업, 김보람 작가의 자개 소품 만들기 수업을 진행했습니다.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3828_1819.JPG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3831_702.JPG
 

 

8cb750b1116cf228745ebcf8f236f55e_1590625458_7774.jpg직접 준비하는 [통영을 그리는 바다화가] 전시회 

 

  9월부터는 [통영을 그리는 바다화가] 전시를 위하여 기존의 유화 작품을 다듬고 완성도를 높이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최종 전시회에 전시할 작품을 선정하였고, 작품에 대한 소개를 직접 작성했습니다. 이어서, 전시회를 홍보할 수 있는 배너를 직접 기획하고 제작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전시회 안내, 관람 시 주의사항, 함께하는 바다화가들 모두 아카데미 수강생 친구들이 직접 그리고 제작한 세상에 하나뿐인 홍보물입니다. :)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4433_0496.jpg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4551_2811.jpg
 

  [통영을 그리는 바다화가] 전시는 추석 연휴가 끝난 9월 23일부터 3일간 진행됐습니다. 수강생 가족들과 더불어 세자트라숲을 방문하는 많은 시민이 전시관람을 함께했습니다. 6개월간 노력한 작품들을 함께 나눌 수 있는 귀한 경험이었습니다.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4696_8027.jpg
 


8cb750b1116cf228745ebcf8f236f55e_1590625458_7774.jpg6개월간의 마스터클래스를 마무리 하며 


"지금까지 아크릴, 한국화, 도자기, 박물관과 작업실 관람, 몬드리안그림, 점묘화 등 

여러 가지 수업을 하면서 여러 작품, 화가 등을 배우고 활동을 하였다. 

수업을 하면서 물감에 따라 칠하는 순서, 붓의종류, 칠하는 물감의 농도가 다르다는 것, 

풍경화로 투시가 느는 것등 미술에 관한 지식이 느는 것을 느꼈다. 

코로나 때문에 몇몇 수업이 없어진 것이 안타깝지만 오랫동안 한 작품을 하며 집중력이 늘어난 기분이 든다. 

그리고 사람이 많으니 한 주제로 각각의 다양한 작품들을 볼 수 있었고, 

그것을 통해서 더 나은 방식으로 그림을 그릴수 있게 됐다. 

  세자트라숲에서는 일회용품 사용금지여서 불편했지만, 

평소에 얼마나 많은 쓰레기를 만들어 내는지 알게 되었고 환경을 생각하는 경험이 되었다. 

초반 OT 때 재활용하는 방법, 쓰레기가어디로 가는지 알게 되었고, 

수업을 하면서 일회용품을 사용하는 횟수가 줄어들었다. 

미술을 배우면서 환경에 대해 생각하게 되는 독특한 수업이었다.


                                                      - 제9기전혁림청소년아카데미 하담이(충렬여자중학교 1학년)-

 올해 4월부터 달려온 마스터클래스는 9월 가을바람과 함께 결실을 맺었습니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수강생 친구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무사히 마무리할 수 있었습니다. 내년의 마스터클래스가 기대된다는 수강생 친구들의 소감을 생각하며 더욱 알찬 마스터클래스를 기획하고 준비하도록 하겠습니다. 우리 모두 건강하고 씩씩하게 내년에 만나요 :)   


474e7cdef58f860aa2f3955cf7979191_1632564981_5691.jpg